정치2011.07.03 05:00


며칠 전 '나누리 장터' 얘기를 썼던 일이 있습니다만
세상은 하루가 다르게 각박(刻薄)하게 돌아가고 있습니다.


나만 좋으면....
내게 이익만 된다면....

그게 진리요 기준이 되는....

사람은 혼자서 살아갈 수 없는 존재인데...
갈수록 상호의존성이 높아가고 있는데...
극단적인 이기주의, 감각주의, 물질만능주의, 쾌락주의로 치닫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안도현님의 '연탄한 장'을 읽으며 잃어버린 나를 되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연탄 한 장        
   
                                                                                  - 안도현 - 



또 다른 말도 많고 많지만
삶이란
나 아닌 그 누구에게
기꺼이 연탄 한 장 되는 것

방구들 선들선들해지는 날부터 이듬해 봄까지
조선팔도 거리에서 제일 아름다운 것은
연탄차가 부릉부릉
힘쓰며 언덕길을 오르는 거라네
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를 알고 있다는듯이
연탄은, 일단 제몸에 불이 옮겨 붙었다 하면
하염없이 뜨거워지는 것
매일 따스한 밥과 국물 퍼먹으면서도 몰랐네
온 몸으로 사랑하고
한 덩이 재로 쓸쓸하게 남는 게 두려워
여태껏 나는 그 누구에게 연탄 한 장도 되지 못하였네

생각하면
삶이란
나를 산산이 으깨는 일

눈내려 세상이 미끄러운 어느 이른 아침에
나 아닌 그 누가 마음 놓고 걸어갈
그 길을 만들 줄도 몰랐었네,나는

* 매주 일요일은 제가 좋아하는 시 한 수씩 올리고 있습니다.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연탄은 자신을 태우면서 다른사람을 따뜻하게 하는 거같아요
    우리도 작지만 그래야 한다고 생각해봅니다
    오늘 시 정말 좋네요^^

    2011.07.03 07:19 [ ADDR : EDIT/ DEL : REPLY ]
    • 매리

      블로그 구경 잘하고 갑니다....^^재미있는 동영상 자료 많은곳. 연예인 방송 노출 사고 등등.. 화제의 연예인[H양] [K양] 동영상 풀버전.짤리기 전에 보셈.아직 못보신 분들은 여기서 보셈 http://mnm.dq.to

      2012.04.22 05:40 [ ADDR : EDIT/ DEL ]
  2. 활활 타 들어가는 연탄을 생각하니 굽굽한 기분이 사라집니다...편안한 휴일 맞으십시오, 선생님...^^

    2011.07.03 07:26 [ ADDR : EDIT/ DEL : REPLY ]
  3. 그러게요. 재로 될거라는건 진리인데... 그걸 두려워하면 안될거 같아요. 선생님 즐거운 일요일 되세요.

    2011.07.03 08: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흔히들 촛불같은 인생을 이야기 합니다만
    연탄같은 인생이 더욱 고귀한 것 같습니다..
    타고남은 재마져도 봉사를 하는 것을 보면..

    2011.07.03 08:20 [ ADDR : EDIT/ DEL : REPLY ]
  5. 삶이란
    나 아닌 그 누구에게
    기꺼이 연탄 한 장 되는 것

    좋은 내용입니다.

    2011.07.03 11: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참 마음이 편해지는 시인것 같습니다 ^^

    즐거운 주말되세요^^

    2011.07.03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대한모 황효순

    예전에 어디선가 본 기억이~ㅎㅎ
    감사히 보고 갑니다.^^

    2011.07.03 13:42 [ ADDR : EDIT/ DEL : REPLY ]
  8. 너무너무 멋질 글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1.07.03 16: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온누리

    잘보고 갑니다
    남은 시간도 행복하세요^^

    2011.07.03 18:37 [ ADDR : EDIT/ DEL : REPLY ]
  10. 와~~ 연탄...
    어렸을 때, 연탄불 안 꺼트리려고 시간 맞춰서 갈고,,,연탄 갈 때마다 구멍 맞춰서 갈려고 고생했던 기억이 떠 오릅니다...

    2011.07.03 20: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혼자 내버려 두십시오.

    2012.04.05 17:23 [ ADDR : EDIT/ DEL : REPLY ]
  12. 저를 어디로 데려가십니까?

    2012.05.08 18:25 [ ADDR : EDIT/ DEL : REPLY ]
  13. 언제?

    2012.05.10 23:2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