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와 음악2020. 10. 24. 05:38





헌법 제 1



- 이 선 관 -



우리나라는 민주공화국이다.

그렇다!

 


우리나라는 민주공화국이다.

그렇다니까!

 


우리나라는 민주공화국이다.

그래.......

 


우리나라는 민주공화국이다.

...... 그래.

 


우리나라는 민주공화국이다.

...... 허긴 그래.




<그림 : 최운>



보통 시민


- 이 선 관 -

스산한 오후

이사한 지 6년 만인데

오늘도 구철길을 따라

시내로 향하는 내 발걸음은

뜬구름을 딛고 가는 것처럼 불안하다

 

문득 문득

세계를 걱정하고 민족을 생각하고

가정을 고민하고

이웃을 사랑하고

그렇게 하다가, 하다가, 하다가

 

사치다, 방탕이다, 기만이다, 허구다,

사기다, 위선이다, 육백이다, 허무다,

주택복권이 될 수 없음을 알고 알다가

바보다, 천치다, 축구다, 버꾸기다.

 

어느새 시내로 나온 나는

창동 십자로에 서서

처용가를 부른다

처용춤을 춘다.

 

나는 언제까지나





...................................................................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 회원가입...!'==>>동참하러 가기

손바닥헌법책  ==>> 구매하러 가기


'시와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가 그리운 날에...  (18) 2020.11.07
시가 그리운 날에....  (18) 2020.10.31
시가 그리운 날에....  (18) 2020.10.24
통일이 그리운 날에....  (18) 2020.10.17
시가 그리운 날에....  (10) 2020.10.04
정유년 끝자락에 서서...  (2) 2017.12.31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을이라..
    문학소년이 되네요.ㅎㅎ

    잘 보고가요

    2020.10.24 06: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문학이 사랑 타령이나 미적 정서만 노래 하는게 아닌데.... 제가 올리는 시는 좀 다르지요? ...ㅎ

      2020.10.24 10:19 신고 [ ADDR : EDIT/ DEL ]
  2. 시가 다 주옥 같아요. 이런 계절에 어울립니다! 덕분에 잘 보고 가요~

    2020.10.24 07: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우리나라는
    지식인이나 지도자가 아닌
    보통시민들이 가장 위대합니다.. ^^

    2020.10.24 08: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우리는 대부분이 보통 사람입니다^^

    2020.10.24 08: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보통시민의 고민거리가 녹아있는 시인듯 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20.10.24 12: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ㅋㅋㅋ 민주공화국 맞겠죠..?
    뭔가 슬픈 말이네요^^..

    2020.10.24 22: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시의 맛!
      정말 단어 몇개로 온갖 내용을 담고 있는...
      저도 시를 쓰고 싶은데... 그게 쉽지가 않네요.

      2020.10.25 03:39 신고 [ ADDR : EDIT/ DEL ]
  7.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주말되세요.

    2020.10.25 05: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직도 민주공화국의 혜택을 받으면서 과거의 틀에 갇혀있는 사람들이 많은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2020.10.25 09: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이선관님 시 잘 보고 갑니다

    2020.10.25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선관님의 시가 다 좋지요. 제가 마산에 살 때 가끔 부림지하 영자식당에서 막걸리도 한잔씩 하곤 했답니다,

      2020.10.25 16:4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