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량활동'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3.30 교육과정도 무시하고 하루 종일 시험 준비만... 학교 맞아? (18)


 

 

 

정규 수업도 시작하기 전, 아침자율학습시간에 교과서를 펴고 수업을 하기 시작한다. 

도덕, 실과, 특활, 재량활동은 무시하고 1교시에서 6교시까지 국어, 영어, 수학 진도만 나간다. (교과서를 다 배운 후 국가수준 학력고사 문제풀이를 하기 위해서다.)  

 

6교시 수업을 마치면 종례를 하고 집으로 가야 하지만 7교시에 다시 보충수업을 해야 한다. 이 시간에도 국어, 영어, 사회, 수학 등 국가수준학력고사에 대비한 교과진도를 나가야 한다.

7교시가 끝난 후에도 교사는 교재연구조차 할 시간도 없이 부진아 지도를 해야 한다.

 

수능을 앞둔 고등학교 얘기가 아니다. 충북 충주시에 있는 초등학교 6학년 교실 이야기다. 충주시에는 교육청의 지시가 있었는지 학교장 회의에서 결정을 했는지 모르지만 학기 초부터 6월에 실시할 전국단위 학력고사에 대비한 시험 준비에 여념이 없다.

 

‘특별활동 시간이나 재량활동 시간도 반납하고 교과서 진도를 나가라! 아침 자율학습시간에도 7교시에도 국가수준전국학력고사에 대비해 1학기 중에 모든 교과서 진도를 다 끝내고 시험에 대비하라!’ 학교장의 명령이다.

 

 

 

수능을 준비하는 인문계 학교와 흡사하다. 학생들의 좌석배치도 교우관계를 고려하거나 교육적인 배려도 없이 성적이 좋은 학생과 성적이 뒤진 학생을 짝으로 앉게 배치한다. 교육법에 명시한 전인교육이나 교육과정에 규정된 도덕, 실과, 재량활동, 특별활동 수업은 할 생각도 없다.

 

충주 시내 한 초등학교 6학년 학생은 부진학생으로 낙인 찍혀 교실에 남게 되자 어느 날 수업 중 무단 조퇴 후 집으로 돌아 갔다. 학교가 싫어 안 가겠다는 학생을 학부모가 억지로 학교에 데리고 왔지만 화장실에 들어가 나오지도 않고 울고 있었다니... 이런 학교가 교육을 하는 곳일까? 국가수준학력고사에 우수한 성적이 교육 목표가 되는 학교에 과연 교육다운 교육이 가능할까?

 

 

충주시만 이럴까? 청주 시에서도 국가수준 학력고사에 대비해 이와 비슷한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학교가 이 지경인데 교육청이나 교과부가 존재해야 할 이유가 뭘까? 교과부나 교육청 그리고 학교는 헌법을 비롯한 교육관련 법과 교육과정에 따라 교육을 하는 곳이다.

 

학교에서 진행되는 수업은 법정 수업시수를 준수해야 한다. 교과목이나 수업시수는 학교가 임의대로 바꿀 수 있는 성격이 아닌 대통령령이다. 당연히 교과부나 교육청은 학교가 교육과정의 정상적인 운영을 하고 있는 지를 지도, 감독할 책임이 있다.

 

현실은 어떤가? 교육을 상품으로 규정한 7차 교육과정이 도입되고 이명박정부가 들어서고 난 후 전국단위 학력고사를 치르게 되자 초중등 학교는 무한경쟁의 난장판이 되기 시작했다. 법이며 교육과정 따위는 문제도 되지 않는다. 성적만 잘 나오면 일류학교, 우수한 교사가 된다. 서열에서 뒤진 학교는 예산을 차등지원 받고 교사의 성과급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하자 초등학교까지 탈법과 변칙이 판을 치고 있는 것이다.

 

 

학부모들의 항의가 빗발치고 있다.

 

“도덕과 실과, 특별활동, 재량활동 시간은 왜 하지 않습니까?”

“학원에 등록을 했는데 학원에 보낼 시간도 없이 아이들을 교실에 잡아둘 수 있습니까?”

“수능을 준비하는 고등학교도 아닌데 아이들의 건강문제를 어떻게 할 겁니까?”

 

 

교육이 지향하는 목표는 국영수 점수뿐만 아니다. 지(지적 능력), 정(감정), 의(의지)를 통한 전인교육으로 홍익인간을 길러내야 하는 게 학교다. 교육과정을 무시하고 시험문제를 풀이한다는 것은 성장과정에 있는 학생들에 대한 폭력이요, 범법행위다. 그것도 학교와 지역 교육청이 한통속이 되어 시험문제 풀이를 하는 기계로 만들고 있는 것이다.

 

학생 개인은 물론 학급과 학교, 지역사회까지 한 줄로 세우는 전국단위 학력고사는 폐지해야 한다. 학교나 교육청의 명예를 위해 학생을 희생시키는 시험 준비는 교육이 아니다. 교사에게 학원 강사처럼 문제풀이를 시키는 충주시 교육청의 장학진과 학교장은 교육자가 맞는 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전국단위학력고사 점수를 잘 받기 위해 학생들이 볼모가 되는 학교...!

충주시내 학교들이 저지르고 있는 교육과정조차 무시한 반교육적인 시험준비 교육은 중단해야 한다.

 

* 위의 이미지는 다음 검색에서 가져왔습니다.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바라기

    한창자라야 할 나이에 자유를 너무 구속하는 군요.
    시험이 뭐길레 어린학생들이 안스러워 지는군요.
    이러한 교육 방식은 고쳐저야 한다고 봅니다.

    2012.03.30 07:06 [ ADDR : EDIT/ DEL : REPLY ]
  2. 아직도 입시위주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군요.
    아이고 불쌍해랏....

    2012.03.30 07: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참으로 갑갑한 일입니다...
    저도 고3때 수업보다는 매번 문제집만 풀라는 말을 많이들었죠 --;;;
    오로지 시험공부만...고2말부터 그랬던 것 같아요

    2012.03.30 07: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글로피스

    전인교육..아무리 주장을 해도 부족한 단어 입니다.

    2012.03.30 07:55 [ ADDR : EDIT/ DEL : REPLY ]
  5.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어린이에게 인성의 큰그릇을 만들어주어야 할때 ...
    청소녀 들의 이탈행위가 잘못된 교육탓도 있다는 생각이듭니다.
    잘 보고갑니다.
    비가옵니다.
    빗길 조심하시기바랍니다.

    2012.03.30 08:09 [ ADDR : EDIT/ DEL : REPLY ]
  6. 세상에.. 이게 뭔가요..
    정말 우리나라 교육 썩었어요.. 너무 안타깝고 씁쓸하군요ㅠㅠ
    입시위주의 교육에서 하루빨리 벗어나야해요~~

    2012.03.30 08: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궁...
    프랑스에서는 고3에게도 취미나 예체능 활동을 고3되었다고 끊지 말고
    계속하라고 당부하는데,
    저 교장선생님. 교장 맞남???

    2012.03.30 08:45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무래도 보수 교육감 지역이다보니 이런 문제가 더 심한것 같습니다. 서울,경기,광주,전남,전북,강원은
    그나마 좀 낫지 않겠어요?

    2012.03.30 08: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요즘 우리 막둥이도 저렇게 시달리고 있습니다

    2012.03.30 08:49 [ ADDR : EDIT/ DEL : REPLY ]
  10. 학교장이라는 사람의 메세지를 보니 기가 막힙니다.
    저런 마인드가 아이들을 내몬다는 사실을 왜 모를까요.
    유럽에선 아이들 숙제도 일정 시간 이상 못하게 하고
    예습도 못하게 한다던데.. 그러면서도 학교에서 할껀 다하고
    공부도 열심히 하고 방과후엔 열심히 노는데..
    그게 사람사는건데.. 갈수록 지옥을 만들려고 하는것 같아요

    2012.03.30 09: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제 아내는 토요일도 애들 가르치러갑니다^^주5일제는 강제가 아닌가 봅니다.

    2012.03.30 09: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닥치고 시험! 외치는 학교네요ㅋㅋ

    2012.03.30 0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시험을 위해 학교가고 시험을 위해 또 졸업하고...
    시험때문에 한국학생들은 실상은 전인교육이 무시되어
    바보가 되어갑니다.

    2012.03.30 1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충주시만 이럴까? 청주 시에서도 국가수준 학력고사에 대비해 이와 비슷한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학교가 이 지경인데 교육청이나 교과부가 존재해야 할 이유가 뭘까? 교과부나 교육청 그리고 학교는 헌법을 비롯한 교육관련 법과 교육과정에 따라 교육을 하는 곳이다.

    2012.03.30 12:18 [ ADDR : EDIT/ DEL : REPLY ]
  15.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한국 사회의 의식이 바뀌지 않고 학교 교육만 나무라면 언제 까지나 답이 없지 않을까요? 다양한 직업과 다양한 문화를 서로 존중하는 사회적 문화와 의식이 자리 잡으면 자연히 학교에서 모든 학생들을 틀에 짜여진 공부에만 매달리지 않지 않을까 생각 해봅니다. 근본을 치유하려는 노력을 해봅시다.

    2012.03.30 13:10 [ ADDR : EDIT/ DEL : REPLY ]
  16. 로즈힐

    아이들이 너무나 불쌍합니다.ㅠㅠ
    정규교육과정을 무시한 이러한 사태는
    반드시 중지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2012.03.30 16:05 [ ADDR : EDIT/ DEL : REPLY ]
  17. 봄비가 오네요~
    비가 그치면..정말 날이 따뜻해질것만 같은..ㅎ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12.03.30 16: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하루종일 시험 준비~
    아이들에게 주어지는 중압감은 어떨지~
    문제입니다.~ㅜㅜ

    2012.03.30 19:4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