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2.27 어떤 사람이 진정한 미인인가? (6)
정치/사는 이야기2021. 2. 27. 06:51


728x90

‘한국 여성은 유행을 좋아한다.’

‘한국 여성의 얼굴은 전부 똑같아서 누가 누군지 구별이 안 된다.’

외국인들이 한국 여성을 일컬어 하는 말이란다. 칭찬일까, 욕일까?

기사 검색을 하다 재미있는 글을 보고 혼자 웃었다. 위키백과사전에 나온 글이다. 이 사전은 영국의 '이코노미스트'지가 UN에서 발표한 자료를 인용해 ‘한국은 인구 대비 성형수술을 가장 많이 한 나라이며, 1000명당 16명 정도가 수술을 했고, 서울 여성의 5분의 1이 성형을 했다고 기록해 놓았다. 또한 다이어트 열풍에 휩쓸려 무리하게 살을 빼다가 죽음에 이른 경우도 보고되고 있다’는 기록도 있다.

 

이 기록이 얼마나 검증된 기사인지는 확인할 수는 없지만, 텔레비전 프로그램에 렛미인이라는 사전에도 없는 미인 만들기가 유행인걸 보면 외모지상주의가 결코 헛말은 아닌 것 같다. 실제로 ‘선풍기 아줌마’ 같은 믿기지 않은 사실을 보면 여성들의 외모에 대한 집념은 과히 목숨을 건 모험에 가깝다는 생각까지 든다.

 

모든 여성들이 다 그렇다는 것은 아니다. 또 외모에 목숨 거는(?) 여성을 두고 여성들만 나무랄 일이 아니다. 실제로 여성의 외모가 연애·결혼 등과 같은 사생활은 물론, 취업·승진 등 사회생활 전반까지 좌우하기 때문에 누가 이들에게 돌을 던지겠는가? 최근에는 남자들까지 화장은 기본이요, 성형외과를 찾는 남성들도 늘어나고 있다니 외모 가꾸기는 앞으로 살아가는데 선택이 아닌 필수과정이 된 게 아닐까?

 

미인의 기준이란 무엇인가? ‘가슴 사이즈와 히프 사이즈가 어떻고, 키는 몇 000Cm 이상이어야 하고, 얼굴이 크지 않은가, 목이 짧지 않은가, 넓적다리 상부의 앞 뒤 모양이 벌어지지 않았나, 팔이 체격에 비하여 짧지 않은가, 유방의 크기는.?’ 미스코리아 선발 기준에 나오는 미인이 되는 조건의 일부다. 사람을 상품의 규격품쯤으로 생각해 규격을 정하는 것도 황당한 일이지만 이러한 기준에 맞는 사람이 아름답다고 딱찌를 붙이는 사람들도 한심하기는 마찬가지다.

 

장미꽃이 예쁠까? 백합이 예쁠까? 사람에 따라서는 화려한 장미가 예쁘다는 사람도 있고, 화려하지는 않지만 청초한 모습으로 그윽한 향기를 풍기는 백합을 좋아하는 사람도 있다. 모든 꽃이 다 지고 난 후 고고하게 피어 있는 국화를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이른 봄에 홀로 눈 속에 피어나는 매화를 좋아하는 사람도 있다. 꽃의 아름다움이란 사람의 취향에 따라 좋아하거나 사랑하기도 한다. 그렇다면 사람은 어떨까?

 

미인의 기준이란 나라와 시대에 따라 달라진다. 전통적으로 우리나라는 ‘둥글둥글하고 아담한 얼굴에 작은 아래턱, 다소곳한 콧날과 좁고 긴 코, 통통하고 발그레한 뺨과 작고 귀여운 듯한 좁은 입, 흐리고 가느다란 실눈썹, 쌍꺼풀이 없이 눈꼬리가 길게 늘어진 가는 눈…. 이 미인이었다. 조선 시대는 둥그렇고 복스러운 얼굴에 반달 같은 눈매에 마늘쪽 같은 아담한 코에 흰 피부에 칠흑 같은 머릿결의 여자가 미인이었다. 그러나 1970~90년대 들어서는 눈이 크고 쌍꺼풀지고 코가 크고 오뚝하고 높으며 피부가 하얗고 각선미가 두드러진 여자가 미인이었다. 지금도 얼굴이 동글 납작한 북한의 여성과 남한의 계란형의 서양 여자를 닮은 여성이 미인으로 본다.

 

나라마다 미인의 기준도 다양하다. 아프리카의 어느 소수민족은 나무를 둥글게 주걱처럼 만들어서 입술을 찢고 그 속에 그 나무를 넣어 입술을 주걱처럼 튀어나오게 만든 얼굴을 미인이라 한다. 스리랑카는 뱃살이 흔들리는 정도 포동포동한 여인이, 미얀마의 한 부족은 목에 링을 여러 개로 칭칭 감고 목을 새처럼 길게 만들어서 미인이라고 한다. 어떤 부족은 여자들의 온몸에 문신을 하기 위해 칼로 상처를 내서 일부러 치료하지 않고 덧나게 만들고 그 흉터가 많을수록 아름다운 여자라 한다. 해일이 자주 일어나는 서태평양의 어느 섬나라에서는 2년을 굶더라도 살아남을 수 있는 뚱뚱한 여자가 미인이란다.

 

예뻐지고 싶고 사랑받고 싶은 것은 동서고금을 통해 다를 수 없는 인간의 속성이다. 그런데 많은 남자들의 눈길을 받는 선망의 대상이 된 미인..., 외모만 아름다우면 끝일까? 실제로 사람이 한평생 살아가는데 외모가 전부는 아니다. 아무리 사랑하는 사람이라도 인형처럼 선반에 모셔두고 평생을 쳐다보고 살 수는 없다. 산다는 것은 자녀를 낳고 양육하는 과정에서 행복을 느끼기도 하고 어려운 일도 만나게 된다. 아무리 사랑하는 사람이라도 성격이 맞지 않아 가끔은 부부싸움도 하고 아이들 키우느라 또 가사에 직장 일에 빠져 살다 보면 어느새 흰 머리카락과 주름살이 찾아온다. 외모가 인생의 전부가 아니라는 얘기다.

 

예쁜 사람이 나쁘다는 말이 아니다. 인간을 외모를 평가해 사람의 운명까지 좌우하도록 만들고 돈을 벌면 가장 먼저 성형외과부터 찾아가는 외모 가꾸기가 정말 순수하게 예뻐지고 싶은 욕망으로 끝나지 않기에 하는 말이다. 외모만 잘생긴 사람이 살아가는데 행복까지도 보장될까? 물론 능력 있는 남자를 만나 경제적으로는 화려한 인생을 살아갈 수도 있다. 그렇지만 돈이 많고 남의 부러움의 대상이 된다고 반드시 행복한 인생을 산다는 보장이 없다.

 

성격이 표리부동하고 이기적이며 고집불통인 사람이 얼굴만 잘생겼다고 미인일까? 가슴이 망가진다고 태어난 아기에게 젖을 물리지 않고 몸매관리만 하는 여자가 사랑받으면 살 수 있을까? 미인이 되기 위해 살림살이이야 어떻게 되든 피부관리실이며 맛자시나 하고 사는 여성이 존경받으며 살 수 있을까? 외모는 다소 뒤떨어지지만, 성격이 원만하고 대인관계가 좋고 이해심이 많은 사람과 몸매만 빼어난 사람 중 어떤 사람이 더 행복하게 살까? 외모지상주의를 부추기는 숨은 상업주의를 이해하지 못한다면 진정한 행복을 만나기는 어렵지 않을까?

 

----------------------------------------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 회원가입...!'-동참하러 가기

손바닥헌법책  ==>> 주문하러 가기

 

「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 손바닥 헌법책 신청 및 후원금 입금 안내

'손바닥 헌법책'을 신청해주시고 후원 동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은, 헌법에 보장된 자유와 평등, 정의와 인권, 박애의 정신이 완전히 보장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서, 온

docs.google.com

 

제가 쓴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교육의정상화를 꿈꾸다'입니다

☞.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yes 24, 알라딘 , 인터파크 

제가 쓴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 나는 교육을 꿈꾸다'입니다.

 ☞. 전자책 (eBOOK)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예스24알라딘북큐브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꽃이나 사람이나
    자기 나름의 미의 기준이 있기에
    일률적으로 말하기는 쉽지 않은 것 같아요
    그 시대의 보편적 미인상은 있겠지만.. ^^

    2021.02.27 08: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자본이 만드는 세상입니다.
      초등학생들에게 화장을 시키고 여성에게 배꼽을 내놓고 다니게 만들고 있습니다

      2021.02.27 14:26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늘 멋진 글을 올리셨네요. 미의 기준은 사람마다 다르고 나라마다 다른 기준이 있네요. 유독 한국의 미의 기준을 보면 서양을 너무 따라가는 그런 모습이 동양의 미 기준에서 벗어난 것 같아 안탑갑습니다. 아무리 예뻐도 성격이 인간 말종이라면 그 얼굴은 마치 돼지에게 진주를 던져 주는 격이지요. 아름다움은 내면에서 울어 나오는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2021.02.27 08: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직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가 있다는거 아시죠... 외모지상주의는 자본이 만든 이데올로기인데 1등지상주의 외모로 사람의 가치를 서열 매기고 있습니다.

      2021.02.27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3. 미의 기준은 각자 틀리니...ㅎㅎ
    마음에서 우러나는 미가..최선이라고 봐요.
    예쁘면 다 용서가 된다는 세상이지요.

    잘 보고 갑니다.

    2021.02.27 14: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