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2012.02.03 07:00


                                        <이미지 출처 : 다음 검색에서>

학년이 바뀌고 교과담당 선생님들은 첫 시간수업에 들어가면 무슨 얘기들을 할까? 주로 자기소개와 수업방침 또는 앞으로 수업계획... 이런 얘기들로 한 시간을 보낸다. 앞으로 한해동안 함께 공부해야할 학생들에게 자신의 살아 온 길이나 좌우명, 혹은 자신의 살아 온 길... 이런 얘기들로 한 시간을 보낸다.

내가 재직시절 첫 수업에 들어가면 반드시 해줬던 얘기가 있다. 먼저 나의 이름과 간단한 소개, 그리고 교과목의 특성과 공부하는 방법을 간단하게 소개한다. 그런 후 흑판에 크게 이렇게 쓴다.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 

긴장해 있던 아이들이 갑자기 왁자해지면서 온갖 얘기들이 다 나온다.

‘돈입니다’
'사랑입니다'
‘건강입니다’
‘가족입니다’
‘권력입니다’
.................
..................

“다 필요하지요. 그런데 정작 필요한 것을 말하지 않았군요.” 이렇게 말한 후 흑판에 쓴다.

‘나’

갑자기 아이들은 뜻밖이라는 듯 ‘우~’하는 소리와 함께 ‘맞아요’하는 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린다.

소중하다는 것은 조건이 붙어서는 안되지요.
그냥 ‘나’이기 때문에 소중한 거랍니다.

 


내가 공부를 잘하니까 소중한 게 아니고, 내가 잘생겼기 때문에 소중한 게 아니고, 내가 키가 크니까... 내가 아들이기 때문에, 딸이기 때문에... 그런 이유가 아니라 그냥 나 자신이니까 나는 이 세상에서 제일 소중한 존재라는 겁니다.

자신이 소중하다는 걸 모르는 사람들은 양심과 돈을 바꾸는 사람도 있고, 건강을 위해 자신을 팽개쳐버리는 사람도 있고, 돈이 되는 일이라면 친구와의 신의며 의리도 헌신짝처럼 버는 사람도 있답니다.

얼짱이기 때문이 아닙니다. 몸짱이기 때문이 아닙니다. 명품을 입었기 때무이 아닙니다. 나는 태어나면서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로 태어났습니다. 내가 못생겼거나 잘생겼거나 건강하거나 불구자거나 가난한 집에 태어났거나 부잣집에서 태어났거나 나의 아버지, 어머니가 사회적 지위가 높기 때문이 아니라 그냥 나 자신이기 때문에 소중한 것입니다.

얼마만큼 소중하냐고요? 지고(至高)의 가치... ‘더할 수 없이’ 귀하고 소중한 거지요.


‘지금까지 자신을 한 번 뒤돌아 봅시다. 나는 이렇게 이 세상에서 더 없이 소중한 나를 얼마나 소중하게 생각하고 다듬고 지켜왔는지...?’



“여러분들은 자신이 세상에서 소중하다고 여기고 그렇게 지켜왔나요?”
다들 자신이 없나봅니다.
“지금부터라도 늦지 않았습니다.”
“이제부터라도 나는 이 세상에서 가장 귀한 존재다. 그런 생각을 한시도 잊지 말고 살아야합니다.”

“자 그럼 함께 따라해 봅시다”

“나는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제다.”
“나는 이세상에서 가장 귀한 존재다”
“성적보다, 돈보다, 세상의 지위보다, 명예보다.. 나는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제다”

"이제 여러분과 나는 약속하는 겁니다. 약속했습니다,"

돈이며 권력이며 명예며... 이 모든 게 살아가는데 다 소중하고 필요하지만 내가 없으면 아무 소용이 없지요. 그렇게 소중한 나를 귀하게 대접할 줄 알아야 하는데 자신을 홀대하고 스스로 없인 여기고, 열등의식에 빠지거나 해저는 안 되는 것입니다.

자신을 소중하게 생각할 줄 모르는 사람은 내 부모도 내 형제도 나의 친구도, 내 나라도 소중하게 생각할 줄 모릅니다. 자신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사람은 내 아버지가 비록 못 배우고 못나서도, 내 나라가 비록 남의 나라의 지배를 받아 분단되어 있지만 내 나라 내 역사이기 때문에 소중한 것입니다.

나는 첫 수업시간에 이런 얘기로 한 시간을 다 보내곤 했다.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는
    바로 자신이지요.. ^.^

    2012.02.03 08:40 [ ADDR : EDIT/ DEL : REPLY ]
  3. 세상에 가장 소중한것은 바로 <나>
    좋은 가르침 감사합니다.....

    그리고 선생님 이글을 가져가고 싶습니다..
    혜량해 주셨으면 합니다..

    오늘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2012.02.03 09:05 [ ADDR : EDIT/ DEL : REPLY ]
  4. 자신이 소중하다는 것을 깨달아야, 남도 그만큼 소중하다는 것을 자연스럽게 느끼게 되는 것 같아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오늘 하루도 기분좋은 하루 되시기를 바래요~

    2012.02.03 09: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 저도 약속할래요 ㅋ
    좀더 나스스로에서 잘해줘야겠네요.
    주말 행복하게 보내시길 ^^

    2012.02.03 09: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자존심과 자존감은 엄연히 다를지요. 우리 아이들이 자신을 존중할 줄 알아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지요. 자신을 존중할 줄 알면 다른 사람도 존중할 수 있습니다

    2012.02.03 09:50 [ ADDR : EDIT/ DEL : REPLY ]
  7. 돈이라는 답이 재미있군요^^
    학생들에게 오래도록 남을 말씀이 되었을 겁니다

    2012.02.03 10:45 [ ADDR : EDIT/ DEL : REPLY ]
  8. 제가 마치 그 교실에 앉아 선생님 수업을 듣는 것처럼
    짜릿한 감동입니다.
    학생들에게는 평생 기억에 남는 이런 선생님이 필요합니다^^

    2012.02.03 11: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나자신을 귀하게 여기겠습니다^^

    2012.02.03 11: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좋은 말씀 해주셨네요 ^^
    저또한 가르침에 감동받고 갑니다

    2012.02.03 13:43 [ ADDR : EDIT/ DEL : REPLY ]
  11. 멋진 선생님이셨군요..:-)

    2012.02.03 17: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딸" 을 잘못 쓰셧어요

    2012.02.03 17:42 [ ADDR : EDIT/ DEL : REPLY ]
  13. 참교육님 참 좋은 글입니다.
    모든 교육자가 이랬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최근 고민이 많아 자주 찾아뵙지 못한 점 송구스럽습니다.

    늦었지만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2012.02.03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내가 가장 소중한데 그렇게 소중한 나를 해치는 놈한테 당해서 괴로운 나보다
    나를 해친 놈들이 사람되야 한다고 편들어 주는 너같은 놈들이 나를 더 괴롭게 하는구나....
    죽으면 누가 더 죄가 많을까?

    2012.02.03 23:53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전 비록 참다운 스승을 만나지 못했지만 대신에 영화에서 만났습니다.
    완득이에서 김윤석이 연기한 선생님이야말로 참스승 아닐까요?

    2012.02.03 23: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감동적인 이야기네요. 글로 나눔주셔서 감사합니다.

    2012.02.04 05: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좋은 말씀 잘 보고 갑니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군요.

    2012.02.04 15: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천운

    이렇게 좋은글을 아 그렇군요. 나자신이 제일 중요하지요. 잘읽고갑니다.

    2012.02.06 15:41 [ ADDR : EDIT/ DEL : REPLY ]
  19. 지현현지

    세상의 중심이고, 시작점 이겠지요,
    나를 귀히 여기지 않고, 너와 그들의 귀함을 알수 없고,
    나를 사랑함이 없이, 너와 그들을 사랑할수 없겠지요.
    좋은 시간 주셔서 감사합니다. 건강 하세요~. 참교육 님~.

    2012.02.08 10:19 [ ADDR : EDIT/ DEL : REPLY ]
  20. 비밀댓글입니다

    2012.02.09 11:44 [ ADDR : EDIT/ DEL : REPLY ]
  21. 옳으신 말씀 공감하고 갑니다^^

    2012.02.28 18:1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