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기독교2019. 12. 25. 06:39


“예수 왜 믿으세요?”

“영생(永生) 얻어 천국 가려고요.”

아마 교인들에게 물어보면 100이면 100 모두 이런 대답을 하지 않을까? 불교신자들은 스스로 수도를 해서 부처가 되어 ‘극락왕생하기 위해서...’ 라고 할 것이고...



그런데 어떤 사람이 영생을 얻어 천국에 갈 수 있을까? 성경을 열심히 읽는 사람...? 기도를 열심히 하는 사람...? 교회에 빠지지 않고 출석 잘하는 사람....? 새벽기도를 열심히 다니며 전도를 부지런히 하는 사람..? 교회에서 봉사를 열심히 하는 사람...?

크리스마스트리를 보면서 인천의 한 마트 식품 매장에서 우유 2팩과 사과 6개를 훔치다 들킨 현대판 장발장 생각이 났다. ‘성탄절을 맞아 저렇게 화려한 트리를 세우는 돈이면 현대판 장 발장 몇 명에게 배고픔을 해결해 줄 수 있을텐데...’ 하는 생각 때문이었다. 화려한 교회, 대형교회를 보면 예수님은 정말 저렇게 교회를 지어 자신을 위해 경배하고 찬송하기를 원했을까?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너희는 천국 문을 사람들 앞에서 닫고 너희도 들어가지 않고 들어가려 하는 자도 들어가지 못하게 하는도다. 화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너희는 교인 하나를 얻기 위하여 바다와 육지를 두루 다니다가 생기면 너희보다 배나 더 지옥 자식이 되게 하는도다” “뱀들아 독사의 새끼들아 너희가 어떻게 지옥의 판결을 피하겠느냐” 예수님이 사람의 눈에 잘 보이기 위해 위선을 행하는 거짓 선지자와 그들이 속한 단체들에게 한 경고다.

신도들 중에는 예수님을 믿기보다 목회자(목사나 신부)를 믿는 사람들이 있다. 성경의 말씀보다 신부의 강론이나 목사의 설교를 더 믿는 사람들이 있다. 전광훈목사를 따르는 사람들 보면 그렇다. 전목사는 광화문에서 성서에 아무리 찾아봐도 없는 그런 주장을 펼쳐도 신자들은 아멘으로 화답한다. 하느님을 믿기보다 교회에 다니는 사람들... 하느님을 알기로 자기 수준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 기도를 해야 하느님이 듣고 이루어 주신다고 믿고 중언부언 기도하는 사람들... 예수님은 분명히 “내가 구하기 전에 내게 있어야 할 것을 아신다”고 하지 않았는가? 사람들에게 잘 보이려고... 기도를 열심히 하고 성경을 읽어도 목사님 말씀 한마디 “하느님 까불면 나한테 죽어!” 하면 끝이다.



<천국의 주인은 누구인가?>

예수님을 믿는 목적이 영생을 얻어 천국에 가는 것이라면 성서는 이렇게 가르쳐 주고 있다. ‘가난한자(혹은 마음이...)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요’라고... 천국의 주인은 돈이 많거나 헌금을 많이 하거나 사회적 지위가 높거나 기도를 많이 하고 교회 열심히 출석하고... 그런 사람이 아니라 가난한자(혹은 마음이...)이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했다. 아니 천국의 주인이라고 했다.

그런데 천국에 가기 위해 예수님을 믿는다면서 성경에 기록되어 있는 ‘하늘나라에 갈 수 있는 사람인 ‘가난한 사람’이 되기 위해 얼마나 노력하고 있는가? 아마 신부나 목사가 ‘가난해지라고 가르치면 그런 성당이나 교회에 나갈 사람이 몇이나 될까? 세상에서 나쁜 짓 싫건하고 교회에 나와서 예배 한 번보고 나면 죄사함을 받는다면...그것도 본인의 잘못으로 피해를 입은 사람에게 사과 한마디도 없인 보이지 않는 하느님께 혼자서 용서를 빌고 용서를 받는다면 천국에 못갈 사람이 누구일까?

성서는 천국의 주인이 되기 위한 ‘가난한 삶’을 사는 ‘주린자, 우는자, 인자(예수님)로 말미암아 핍박을 받는자....’ 들이다. ‘원수를 사랑하며 너희를 미워하는 자를 선대하며 너희를 저주하는 자를 위하여 축복하며 너희를 모욕하는 자를 위하여 기도하는 사람..., ’왼뺨을 치거든 오른뺨도 돌려대며 네 겉옷을 빼앗는 자에게 속옷도 거절하지 말며...’, ‘네게 구하는 자에게 주며 네 것을 가져가는 자에게 다시 달라 하지 말며...’ 이런 삶을 사는 사람들이 하늘나라의 주인이 될 수 있다고 가르친다. 천국에 가는 길은 십자가를 지는 삶이라고 했다. 로마의 최악의 잔인한 형벌. 자신이 못박혀 달릴 십자가를 지고 골고다로 올라가는... 삶을 살지 않고서야 어떻게 영생을 얻어 천국의 주인이 되기를 바라겠는가? ‘못된 열매 맺는 좋은 나무가 없고 또 좋은 열매 맺는 못된 나무가 없다...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마7:17-19)


............................................................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 - '헌법대로 하라!!! 헌법대로 살자!!!' ==>>동참하러가기

손바닥헌법책 선물하기 운동 ==>>동참하러가기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공교육의 정상화를 꿈꾸다'

☞.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yes24, 알라딘,  인터파크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 나는 교육을 꿈꾸다'...는 전자책으로 판매합니다  



촛불혁명 시민의 함성... 구매하러 가기  - yes24 , 알라딘






생각비행이 발간한 1318시리즈 '묵자 이게 겸애(兼愛)다'(생각비행) -  구매하러 가기 - YES 24, 신세계 몰 , 옥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수의 사상을 사랑합니다.^^
    행복한 성탄 되시기 바랍니다.

    2019.12.25 07: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행복한 성탄절 보내시길 바랍니다. ^^

    2019.12.25 07: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맞습니다. 요즘 보면 예수나 부처를 믿는 게 아니라
    목사나 스님을 믿는 종교인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영생을 위해서, 부처가 되기 위해서....좋지요.
    하지만 종교의 본질은 사라지고 욕망만 남은 것 같더군요.
    저같은 비종교인을 끌어들이기에는
    요즘 한국종교는 본래의 종교와는 너무 멀어진 느낌입니다.
    메리크리스마스!!!!!!!

    2019.12.25 09: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습니다. 인간의 욕망에 뿌리를 둔 자본주의는 종교가 자본에 예속될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2019.12.25 18:23 신고 [ ADDR : EDIT/ DEL ]
  4. 천국이 있는지 극락이 있는지 인간의 약한 마음에서 만들어낸 허구의 세상이란 생각이 드네요.ㅎ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12.25 1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종교의 자유가 있으니 본인의 신념과 믿음에 따라가 아닐까요 ㅎㅎ

    2019.12.25 10: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그런데 목자가 예수를 배반한 유다같은 짓을 하니.... 예수가 아니라 목사를 믿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어서 문제지요.

      2019.12.25 18:21 신고 [ ADDR : EDIT/ DEL ]
  6. 가장먼저 뎃글을 남겨 주신 공수래님은 답글이 열리지 않네요. 성탄과 새해 좋은 일만 만나시기를 기원합니다.

    2019.12.25 1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세상에 사랑이 충만한 날, 부디 행복한 성탄절 되셨기를 바랍니다.

    2019.12.25 19: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