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16. 9. 26. 07:00


뒷북치기 행정. 이번 경주지진도 정부의 대응은 빗나가지 않았다. 일이 터진 후 뒷북치며 생색내는 행정은 지진 후속조치도 예외가 아니었다. ‘특별재난지역 선포가 잘못됐다는 말이 아니다. 문제가 생기면 문제의 발생 원인부터 규명하고 재발방지를 위한 근본대책을 세우는건 상식이다. 그런데 지진이란 인간의 능력 밖의 일이니 현대과학의 힘으로 구경꾼이 될 수밖에 없다. 그래서 지진 피해 뒷바라지만 하는 게 정부가 할 일 다 했다?

아무리 인간능력 한계 밖의 자연 재해라고 하더라도 지진이 재발했을 경우 어떻게 대비하는가에 따라 피해를 최소화할 수도 있는 것이다. 지금 경주 지역에서 일어나고 있는 지진은 경주에만 한정된 것이 아니다. 경주인근에는 16기의 핵발전소가 몰려 있다. 특히 핵발전소 제 1호기인 고리원자력 발전소는 수명 30년이 지난 노후 핵발전소다. 국내 최초 핵발전소인 고리핵발전소란 당시의 기술부족으로 세조각으로 붙여 만든 용접 원자로로 전체 핵발전소 사고 건수 659건 중 129건이 발생한 공포의 핵발전소.

세계 핵발전소의 평균수명은 19,3년이다. 그런데 37년이나 된 고리발전소를 2382억을 들여 2차 연장작업을 해 50년을 더 쓰겠다는 한국수력원자력의 사고방식은 정신이 온전한 지 묻고 싶다. 한수원의 사고방식은 국민의 안전과 생명은 뒷전이고 돈밖에 보이지 않는 폭력적인 사고방식이다.

고리핵발전소주변에는 500만 부산시민이 살고 있다. 인구 250만의 대구와 200만의 울산, 100만의 창원이 인접한 도시다. 생각도 하기 싫은 일이지만 만에 하나 사고가 난다면...? 놀랍게도 경주지진의 수천배의 위력을 지닌 경주부산 인접지에 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두 개의 활성단층대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견됐다. 그것도 지난 2009년부터 3년간 정부출연연구소 연구진과 국내 대학연구진 23명 이상이 참여해 연구한 결과를 2012년 소방방재청에 보고서에서다.

최대 규모 8.3에 이르는.... 세계 500여기의 핵발전소 중 이미 3개는 터졌다. 만에 하나 고리에서 핵발전소에 사고 가나면 해운대는 30, 부산은 90분이면 초토화된다는데... 소방방재청(현 국민안전처)이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 의뢰해 작성된 '활성단층지도 및 지진위험지도 제작' 보고서에 따르면 경주 강진이 발생한 양산단층(경북 포항·경주와 경남 창원을 잇는 단층대) 외에도 고리원전 인근 일광단층(부산과 울산을 남북으로 가로지르는 45단층)과 월성원전 인근 울산단층(울산만에서 경주까지 잇는 12.5단층)이 모두 지진이 발생할 수 있는 활성단층대다.’

9년 전에 발표한 이 연구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규모 8.3의 지진이 발생하면 규모 5.8인 경주 지진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막대한 피해가 수백km 지역에 걸쳐 발생한다. 온전한 빌딩이 없을 정도로 거의 완전한 파괴를 초래하는 천재지변이다. 이 지진으로 원전이 파괴되면 수백배, 수천배에 이르는 피해가 날 수 있다. 수자원의 설명대로라도 현재 원자력발전소는 규모 6.5~7.0 수준까지 견디도록 설계돼 있기 때문에 이런 지진이 발생할 경우 안전을 담보할 수 없다는 것이다.

고리 월성 핵발전소 12기 모두 가동중단해도 전력은 충분하다.” 새누리당조경태의원(부산 사하을)의 말이다. 최대 규모 8.3에 이르는 강진이 발생할 수도 있다는 연구결과를 속이고 12기의 핵발전소도 모자라 추가로 이 위험한 지역에 4기의 핵발전소를 더 건설하는 이유가 뭔가? 경주는 5.8규모의 지진 이후 여진이 무려 346차례나 계속돼 이 지역 주민들이 잠을 설치고 있다.

국민들 안전을 위하여 이번 지진의 진앙지와 가까운 고리, 신고리, 신월성 핵발전소 모두 가동중단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현재 건설 중인 4기도 모두 건설을 중단해야 한다. 정부는 지금 당장 시급한 게 특별재난지역 선포가 아니다. 한반도 전체가 돌이킬 수 없는 재앙으로 이어질 핵발전소를 방치한 채 특별재난지역이나 선포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인가? 돌다리도 두들겨 보고 건너라고 했다.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잃고 무엇을 얻겠다는 것인가?


 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 - '헌법대로 하라!!! 헌법대로 살자!!!



==>>동참하러가기 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 추진위원이 되어 주십시오. 


==>>동참하러가기 [손바닥헌법책 선물하기 운동!!!]


"한 권에 500원 후원으로 최고의 선물을 할 수 있어요!!"

 ..................................................................


오늘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학생들을 생각하며 하루를 시작합니다. 

가족들의 아픔에 함께 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공교육의 정상화를 꿈꾸다'를 


구매하실 수 있는 사이트입니다.


교보문고 바로가기  , yes24 바로가기  알라딘 바로가기  인터파크 바로가기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 나는 교육을 꿈꾸다'  


전자책(eBook) 구매할 수 있는 사이트 
 

☞ 교보문고 바로가기 예스24 바로가기  , 알라딘 바로가기  , 북큐브 바로가기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루하루가 살얼음판이네요.
    얼마나 큰 재앙을 만나야
    정신을 차리려고 그러는지
    도통 모르겠습니다..ㅠㅠ

    2016.09.26 07: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제발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일은 일어나지 않았으면 합니다

    2016.09.26 1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사실은 건설 단계에서부터 미리 예견됐고
    많은 전문가들이 충고했음에도 무시하고 강행한 탓에....
    이제라도 원전 폐쇄쪽으로 정책을 바뀌어야 하지 않을까요.

    2016.09.26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 사람들 눈에는 눈앞에 이익밖에 보이는 게 없습니다. 자기가 하면 로맨스요 남이 하면 불륜입니다.

      2016.09.26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4. 국민의 안전과 생명 따위가 문제겠어요? 오로지 자신의 안위부터 챙기려는 국가지도자인 걸요. 더 이상 무얼 바랄까 싶습니다

    2016.09.26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평허를 두고 대립고 ㅏ전쟁을 하겠다는 게 박근혜정부와 새누리입니다. 눈에 보이는 건 눈앞의 이익뿐입니다.

      2016.09.26 17:25 신고 [ ADDR : EDIT/ DEL ]
  5. 이번에 지진이 발생한걸 보면서
    핵발전소가 정말 걱정되었습니다.
    우려하는 재앙이 실제로 일어나는 일이
    없길 간절히 바랍니다.

    2016.09.26 13: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핵은 안전한 자원이다라고 닭이 그랬네요..
    온국민은 걱정하는데 아무문제없다는 정부는 어느나라 정부인가 싶네요..
    잘보고 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2016.09.26 15: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국민을 위한 정부인지....물어보고 싶은 요즘입니다.ㅠ.ㅠ

    2016.09.26 19: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늘부터는 전쟁입니다.
    몸이 매우 좋지 않지만 죽을 힘을 다해 싸울 것입니다.

    2016.09.26 2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