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 하는 시간은 하루 48분으로 OECD 국가 가운데 가장 짧았다. OECD 평균은 151분이다. 한국 아빠와 아이의 교감 시간은 하루 6분으로 OECD 국가 중 최단이며 OECD 평균(47)과 차이가 크다. 아빠가 같이 놀아주거나 공부를 가르쳐주거나 책을 읽어주는 시간이 3분이고 신체적으로 돌봐주는 시간도 3분이다.


우리나라 부모들은 사교육에 대한 신봉자들이 많다. 아침 출근 시간에 아파트 정문을 지나다 보면 엄마들이 이제 겨우 3~4세 정도 된 아이들의 손잡고 학원 차에 실려 보내는 모습을 본다. 집에서 입는 옷을 입는 걸 보면 전업 주부 같은데 어린이 집이나 학원에 보내기 위해 나온 것 같다. 이런 엄마들은 교육에 관한 한 전문가인 어린이 집 교사나 학원 강사에게 맡기는게 훌륭한 아이로 자리게 할 수 있다고 믿는 모양이다.

프로이드는 정서가 모든 행동의 원인이 된다고 주장한다. 아이는 탄생순간부터 엄마를 통해 정서를 사회화 한다. 유전적인 요인은 무시할 수 없겠지만 정서는 그렇게 엄마와 아빠의 표정을 보고 배운다. 전문가들의 견해에 따르면 사람의 다양한 감정, 생각, 행동과 관련된 정신적생리적 상태인 기본 정서는 생후 3개월에 쾌불쾌의 정서가 발달되며, 생후 5개월에 분노와 혐오가 분화되고, 생후 7개월에는 공포가 불쾌에서 분화되고 생후 10~12개월에 애정과 기쁨이 발달된다고 한다.

정서적으로 불안한 아이는 집중을 하지 못하고 학습능력이 떨어지며 또래 친구들과도 잘 어울리지 못한다. 아이들 중에는 심하게 낯을 가리거나 충동을 억제 하지 못하고 지나치게 산만한 아이들이 있다. 소아전문가들은 아이들이 우울·불안·공포·짜증·분노 등의 감정을 느끼면 그것을 말로 표현하지 못하고 손톱 물어뜯기, 폭식, 대소변을 가리지 못하는 것과 같은 이상행동을 보이는 경우가 나타난다고 한다. 심리학에서는 이를 정서불안으로 표현한다.

너무 어릴 때부터 하루 종일 혹은 3~4시간씩 학원으로 내 모는 엄마들... 엄마의 품을 떠나 오랫동안 남의 손에 맡겨 자라게 하는 것은 아이들이 정서적인 혼란으로 인한 분리불안장애를 가져 올 수도 있다는 것이다. 기본적인 정서를 체화하는 단계를 겨우 걸음마를 뗀 아이들을 엄마 품에서 떼어 내 남의 손에 맡겨 키우면 어떻게 될까? 정서불안이나 분리불안장애가 올 수 있다는 사실을 엄마들은 알고 있있을까? 

옥스퍼드대 자녀양육연구소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어린이들의 성장과정을 추적, 관찰한 결과 자녀의 성장과 교육에 적극적인 아빠와 함께 자란 아이들이 우울증과 충동성, 비행행동, 거짓말 등이 적고 대신 사회성이 높다라고 했다. 에인즈워스에 따르면 부모와의 애착 관계가 안정되지 못하면 아이들은 외부 대상에 대해서 불신을 하게 된다. 부모를 안전기지로 여기지 못하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외부환경을 탐색하기 어려워 소극적인 성격을 형성하게 된다는 것이다.

한국놀이치료학회 이현미 이사의 주장에 따르면 부모의 사랑을 못 받고 자란 아이는 첫째, 정서적으로 불안정해지고 행동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둘째, 자존감에 부정적 영향을 미친다. 셋째, 집중력을 방해할 수 있으며, 인내력과 자기통제력을 부족하게 만든다. 넷째, 사회성이 결여될 수 있다.’고 진단한다.

우리나라 만 5세 아동 10명 중 8, 2세 아동 10명 중 3명 이상이 사교육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육아정책연구소가 지난해 810월 전국의 2세 아동 부모 537, 5세 아동 부모 704명을 대상으로 사교육 실태조사 결과 우리나라 5세 아동의 사교육 비율이 전체 어린이의 83.6%로 사교육을... 횟수가 주당 5.2, 1회당 50.1분으로 나타났는가 하면 2세의 경우도 무려 35.5%로 주당 2.6, 1회당 교육시간은 47.6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2세 어린이에게 한글, 독서, 논술 등 국어(28.6%) 사교육을 받게 하면 훌륭한 사람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면 이는 정상이 아니다.

맞벌이 부부의 경우는 어쩔 수 없겠지만 전업주부이면서 남의 손에 맡겨 키우기를 좋아하는 부모들... 전문가들에게 맡기면 내 아이가 더 훌륭하게 자랄 것이라고 믿기 때문일까? 아니면 다른 아이들이 다 가는 학원을 보내지 않으면 경쟁에서 뒤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일까? 그래서 태어나 정서적인 학습도 이루어지기 전에 사교육시장으로 내모는 것일까? 2세 영아들의 35.5%47.6분동안 일주일에 2.6... 맡기면 정말 엄마가 원하는 자녀로 자랄까? 아이가 놀면 불안한 엄마들... 이 세상에서 가장 훌륭한 교사는 어머니다. 아이에게 사랑보다 더 귀한 교육은 없다. 정서적으로 채 성숙하지 않은 아이를 남의 손에 맡기면 정말 엄마가 원하는 사람으로 자랄 수 있을까


.....................................................................


오늘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학생들을 생각하며 하루를 시작합니다. 가족들의 아픔에 함께 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사료와 함께 보는 한국 현대사

제가 쓴 '한국 현대사 자료집'입니다. 전자책으로 나왔습니다.

구매하러 가기 ==>> 교보문고,  YES 24  알라딘,  반디앤루이스, 리디북스,  북큐브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 - '헌법대로 하라!!! 헌법대로 살자!!!' ==>>동참하러가기

손바닥헌법책 선물하기 운동 ==>>동참하러 가기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공교육의 정상화를 꿈꾸다'

☞.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yes24, 알라딘,  인터파크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 나는 교육을 꿈꾸다'  

☞. 전자책 (eBOOK)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 예스24 알라딘북큐브

2011년 8월 22일 열린 첫 공판 이래 7년째 재판을 방청, 기록한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가  57명의 증언자의 증언을 중심으로 엮은 800여쪽의 기록입니다.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구매 - 교보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클릭하시면 구매 사이트로 연결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