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날 아침 늙은 교사의 기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20.12.03 수능을 치르는 수험생 여려분! 힘내세요 (16)
  2. 2018.11.15 수험생 여러분! 기대 이상의 좋은 결과 있기를... (3)
학생관련자료/입시2020. 12. 3. 05:06


728x90

한반도 남단

대한민국

2020123

이 땅에 태어난 남녀 청소년

493433명이 31,291개교 고사장에서

코로나 수학능력고사 치르는 날


 <사진출처 : 한국일보>


이날

대한민국의

모든 아버지 어머니

시민, 군인....


아니

비행기도 자동차도 휴대폰도

디지털 카메라, 엠피스리(MP3), 전자사전, 라디오도

이 땅에 사는 모든 잡귀조차

숨죽이며 죄인 되는 날

 

대한민국에 태어났다는 이유 그 하나만으로

군대에서도 사라진 체벌에 인권유린조차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포장되어

재갈 물려 살던

착하기만 한 아이들을 서열 매기는 날

 

오늘

양심을 팽개친 지식인도

교육자라는 이름의 공범자도

죄인이 된다

 

이 땅의 어머니는

혹은 절에서 혹은 교회에서

더러는 시험장 교문을 붙들고 오열한다

 

오늘을 위해 20년의 세월을 저당 잡혀 살아온

착하디 착하기만 한 청소년들이여

2020년 오늘

이 땅에 태어났다는 그 원죄를 벗고

고통의 세월, 억압의 세월....

그 한을 오엠아르 카드에 후회 없이 담아

기도하는 가족품으로 가세요

 

앞으로

모든 날은 웃으며 사는 날이 되기를

2020123

수능 보는 날 아침

수험생들의 꿈이 이루어지기를

늙은 교사는 죄인이 되어 간절한 마음으로 기도합니다

<'수능날 아침 늙은 교사의 기도'- 2012년 필자의 졸저 '김용택의참교육이야기 사랑으로 되살아나는 교육을 꿈꾸다'에서>

  

사람의 생각이란 다 같을 수가 없습니다. 같은 현상을 보고도 판단의 기준은 사람에 따라 다를 수 있지요. 그러나 평생을 교단에서 일류대학 보내기교육이 안타까워하며 지내다 정년 퇴임한 늙은 교사의 마음과 이 야만적인 수능을 바꿀 수 있는 책임과 힘이 있는 촛불 대통령의 시각은 어떻게 달라도 이렇게 다를 수가 있을까? 수능을 앞두고 대통령이 수험생들에게 보낸 격려의 글 자신 있게 침착하게에는 이렇게 썼네요.



수험생 여러분, 고생 많았습니다

대견하고 자랑스럽습니다


힘겨운 한 해를 보내고 

예년과 다르게 12월에 시험을 치릅니다

수능 준비만으로도 힘든데 

코로나 상황에서 시험을 치르게 되어 

더 힘들고 걱정이 많은 것입니다


안쓰럽고 미안한 마음입니다

따뜻한 목도리를 둘러주고 싶습니다


마음은 마음으로 가서 힘이 됩니다

안아주고 품어 준 부모님들

가르쳐주고 다둑여 준 선생님들의 마음을 

여러분 마음에 꼭 담아두길 바랍니다


여러분은 이미 반짝이는 존재이며 

더욱 빛나는 날들이 함께 할 것입니다

쌓아온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자신의 꿈을 활짝 피우리라 밉습니다.

 

우리 모두 여러분을 응원하고 있습니다.

자신있게! 침착하게!”


대통령이 아닌 사람이 이런 격려 글을 수험생들에게 보냈다면 가슴 짠한 감동을 받았을 것입이. 그런데 전국의 청소년들을 성적순에 따라 사람의 가치까지 한 줄로 세우는 이 야만적인 수능을 보고 대통령이 어떻게 이런 글을 썼을까?’ 하는 생각이 안타깝고 답답한 마음입니다. 12년 아니 재수 3수 수험생까지 계산한다면 20년 가까운 세월을 오직 시험문제 풀이로 시간을 투자한 청소년들입니다. 백번 양보해 그런 수고가 앞으로 살아갈 세상에 힘이 되기만 한다면...? 당연한 수고를 누가 마다하겠습니까?


시험준비를 하는 교육, 일류대학, 그 대학 졸업장이 계급이 되는 나라. 수능의 결과로 차별을 정당화되는... 이런 모습을 바꿀 수 있는 최고 책임자는 대통령입니다. 대통령도 수험생 시정을 겪었을텐데 대통령의 시각이 아니라 수험생의 시각에서 청소년들을 바라보면 어떨까요? 아마 성적이 우수했던 학생들은 아무리 열심히 공부해도 우수한 성적이 나오지 않은 학생들의 마음을 몰라서일까요? 수험생 중에서 확진자 37, 자가격리 대상 430명이 치르는 이 참담한 수능을 보는 대통령의 시각이 안타깝습니다.




...................................................................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 회원가입...!'==>>동참하러 가기

손바닥헌법책  ==>> 주문하러 가기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공교육의 정상화를 꿈꾸다' 


☞.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 바로가기yes바로가지, 알라딘 바로가기  인터파크 바로가기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 나는 교육을 꿈꾸다'  

  

☞. 전자책 (eBOOK)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 바로가기 예스24 바로가기  , 알라딘 바로가기  , 북큐브 바로가기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려운 시기...
    모두를 응원합니다.^^

    2020.12.03 05: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오늘이 수능일..
    노력한만큼 결과가 나왔으면 합니다.
    2020년 고3은 어느 누구보다 어려웠겠네요

    2020.12.03 06: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수능이 평소보다 늦게 치루어지지만 모두들 원하는 점수를 받았으면 좋겠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가요

    2020.12.03 06: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코로나 때문에 여러 가지로 힘들게 준비 했을 텐데 모두 잘 보면 좋겠네요

    2020.12.03 06: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오늘이 수능일 이네요
    어김없이 추위도 찾아오고
    코로나로 가장 힘들었던 올해 수험생일 것 같아요
    모두를 응원합니다.. ^^

    2020.12.03 07: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선생님 아리아리!

    수능을 치르는 학생들 더군다나 코로나까지 겹쳐서
    그들의 여정이 더욱 힘들었습니다.
    모두 안전하게 시험치르고 귀가하기를 ~!

    2020.12.03 0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참 안타깝습니다. 수능을 위한 공부..그리고 단 한 번의 시험으로 인생의 운명을 가르는.... 정말 이제는 좀 바뀌어야 합니다.

      2020.12.03 10:43 신고 [ ADDR : EDIT/ DEL ]
  7. 마음이 좀 서늘해 지는 글입니다
    이 시험으로 많은것들이 갈리게 되는건가요?

    2020.12.03 1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운명이 갈리지요. SKY냐 아니냐 라는...
      사람을 사람답게 키우는 제대로 된 교육이 절실합니다.

      2020.12.03 10:44 신고 [ ADDR : EDIT/ DEL ]
  8. 올해는 부디 점수로 인해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기를 희망합니다.

    2020.12.03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야지요. 이제 수능을 안 치고 대학에 가고 졸업장을 얼마든지 받을 수 있는 세상이 됐습니다. 수능 없는 세상이 하르 빨리 오기를 기대합니다.

      2020.12.04 04:42 신고 [ ADDR : EDIT/ DEL ]

학생관련자료/학생2018. 11. 15. 06:30


728x90

"긴 시간 수능을 준비해온 수험생 여러분 그동안 애썼습니다. 부모님들께서도 뒷바라지에 고생 많았습니다. 치열하게 보낸 시간들이 여러분과 함께 있습니다. 그 시간을 믿으면 여러분이 가진 실력을 그대로 보여줄 수 있을 것입니다, 인생의 한순간을 멋지게 대면하고 자신 있게 건너가길 바랍니다." "수험생 여러분, 응원합니다, 화이팅!"



아세안(ASEAN, 동남아시아국가연합) 관련 정상회의 참석차 싱가포르를 방문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싱가포르에서 오늘 치르는 수능 수험생들을 응원하는 글이다. 3학생들을 가르치면서 교실에서 보고 그들의 힘겨운 수능준비를 지켜보면서 살아 온 나로서는 대통령의 격려 글이 자상한 대통령이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왜 저렇게 남의 얘기처럼 했을까?’ 하는 생각을 떨쳐 버릴 수 없을까?

나는 2012년 수학능력고사를 치르는 학생들에게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사랑으로 되살아나는 교육을 꿈꾸다- 졸저 생각비행) 이런 시를 바친 일이 있다. 꿈과 끼로 인생을 설계하며 행복한 청소년기를 보내야할 청소년들이 67.5(1인당 1.12) 교실에서 오직 오늘 하루를 위해 살아 온 청소년들에게는 이런 대통령의 응원이 격려로만 들릴까? 차라리 이 야만적인 이런 시험이 '사랑하는 여러분의 후배들에게는 결코 다시는 없게 하겠다'는 약속이라도 했다면...

수능날 아침 늙은 교사의 기도

 

한반도 남단

대한민국

2012118

이 땅에 태어난 남녀학생

668522명이 1191개교 고사장에서

수학능력고사 치르는 날

 

이날

대한민국의

모든 아버지 어머니

시민, 군인....

아니

비행기도 자동차도 휴대폰도

디지털 카메라, 엠피스리(MP3), 전자사전, 라디오도

이 땅에 사는 모든 잡귀조차

숨죽이며 죄인 되는 날

 

대한민국에 태어났다는 이유 그 하나만으로

군대에서도 사라진 체벌에 인권유린조차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포장되어

제갈 물려 살던

착하기만 한 아이들을 서열 매기는 날

 

오늘

양심을 팽개친 지식인도

교육자라는 이름의 공범자도

죄인이 된다

 

이 땅의 어머니는

혹은 절에서 혹은 교회에서

더러는 시험장 교문을 붙들고 오열한다

 

오늘을 위해 20년의 세월을 저당 잡혀 살아온

착하디 착하기만 한 청소년들이여

2012년 오늘

이 땅에 태어났다는 그 원죄를 벗고

고통의 세월, 억압의 세월....

그 한을 오엠아르 카드에 후회 없이 담아

기도하는 가족품으로 가세요

 

앞으로

모든 날은 웃으며 사는 날이 되기를

201211

수능 보는 날 아침

수험생들의 꿈이 이루어지기를

늙은 교사는 죄인이 되어 간절한 마음으로 기도한다

 


대통령도 수능(예비고사?)을 치른 세대다. 이름이 예비고사에서 수학능력고사로 바뀌었을 뿐, 수험생들의 삶은 한 세기가 가깝도록 달라진게 없다. 사시(私試)에 합격한 분이니 만족한 수능 결과에 행보해 했겠지만 아무리 열심히 공부해도 기대한 점수를 받지 못해 좌절하며 힘겨워 하는 수험생들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을까? 수능 후 좌절과 실망을 경험한 수험생과 그 가족의 고통을 알기나 할까? 

우리나라 고 3학생들의 삶... 시험문제를 풀이하느라 고전을 읽으면서 감동하며, 좋아 하는 영화 한 편, 시 한 편 읽을 시간도 없이 운동조차 하지 못하고 잠도 제대로 자지 못한 45락의 인고의 세월, 차마 눈뜨고 볼 수 없는... 그런 청소년기를 보낸다. 시험문제 풀이로 아니 수학문제까지 외우며 보낸 고난의 청소년기다. 오늘 단 한 번의 시험으로 내 인생의 승패를 결정 짓는 시험, 수학능력고사...!

수능(修能)이란 이름 그대로 대학에서 수학(修學)할 수 있는 능력 여부를 가리는 시험이어야 한다. 그런데 대한민국의 수능은 수학문제까지 암기해 전국 수험생을 할 줄로 서열을 매기는... 아니 사람가치까지 서열 매기는 잔인한 시험, 아니 운명을 좌우하는 시험이다. ‘아차실수라도 하는 날이면 되돌릴 수 없는... 인생의 승패가 걸린 한판 승부다.

공정하기라도 하다면... 시쳇말로 젊어서 고생을 사서라도 한다고 치자. 그런데 우리나라 수능은 부모의 경제력에 따라 성패가 좌우된다. 마치 시합 전에 승패가 결정 난 게임처럼... 인생을 살아가는데 도움이 되는 공부가 아니라 시험이 끝나면 책이며 문제지를 쓰레기통에 내다 버리는 시험을 위한 공부... 이런 공부를 대통령의 입장에서 수고했다는 격려가 과연 위로로만 들릴까?

꿈과 희망이 아니라 좌절과 낙망을 경험케 할 수도 있는 이런 수능은 다시는 내 사랑하는 동생들에게 없었으면 좋겠다는 것이 이 땅의 수능을 치런 모든 수험생들의 한결같은 꿈이 아닐까? 아무도 할 수 없는 이런 일을 할 수 있는 오직 한 사람.... 대통령은 가능하다, 그런 대통령이 이 잔인한 폭력(?)이 되고만 수능을 치르는 학생들에게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 다시는 여러분들의 후배에게는 이런 힘겨운 삶을 반복하지 않도록 대통령으로서 약속합니다.” 라고 했다면....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 오늘을 위해 흘린 땀, 오늘의 이 시험을 위해 노력한 수고가 반드시 여러분들이 원하는 결실을 맺을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


손바닥헌법책 보급운동에 함께 합시다 - '헌법대로 하라!!! 헌법대로 살자!!!' 

==>>동참하러가기 [손바닥헌법책 선물하기 운동!!!] - 한 권에 500원입니다

제가 쓴 '사료와 함께 보는 한국 현대사 자료집'입니다. 전자책으로 나왔습니다.    


구매하러 가기 
==>> YES 24  알라딘,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 사랑으로 되살아나는 교육을를꿈꾸다 - ☞. 전자책 (eBOOK) 구매하러 가기... 예스24, 알라딘, 북큐브

김용택의 참교육이야기 교육의 정상화를 꿈꾸다 ☞. 구매하러 가기... 교보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살림터가 펴낸 30년 현장교사의 교직사회의 통절한 반성과 제안 - 학교를 말한다 - 

구매하러 가기 -  YES 24,  G마켓,  COOL BOOKS


생각비행 출판사가 낸 '  - 공자 이게 인()이다' - 논어를 통해 인간의 도리를 말하다

구매하러가기 - YES 24, 교보문고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능인원들이 점점 줄어 드는군요.
    2012년에 비해 무려 7만여명이 감소를 했습니다.
    아뭏든 노력한만큼의 결과가 나오기를 바랍니다.

    2018.11.15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우리 모두가 응원합니다.

    2018.11.15 1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수험생 여러분 모두들 수고하셨습니다.

    2018.11.15 19: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