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2012. 3. 6. 07:00



말의 성찬이 난무하는걸 보니 선거철이 되긴 됐나보다. TV화면을 통해 등장하는 정당들의 말잔치를 보면 먹지 않아도 배가 부를 것 같다. 그들은 한결같이 서민들이 하늘이다. 왜 그렇게 좋은 정책, 하늘같은 서민들을 왜 이토록 힘겹고 어렵게 만들어 놓았을까? 선거 때만 되면 하늘인 서민들. 선거만 끝나면 그들이 떠받드는 하늘은, 하늘이 아니라 수탈의 대상, 짓밟히는 대상은 안 될지...?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는 5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19대 국회의원선거, 어떻게 치를 것인가'라는 주제를 놓고 6개 정당 주요당직자 등을 초청해 '제3차 공직선거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오늘 토론회에는 나성린 새누리당 정책위원회 부의장, 우상호 민주통합당 전략홍보본부장, 문정림 자유선진당 대변인, 유시민 통합진보당 공동 대표, 한면희 창조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홍세화 진보신당 대표가 토론자로 참석했다.

KBS·MBC·SBS 방송 3사를 통해 전국에 생방송된 토론 방송을 듣고 있노라면 ‘어떻게 다들 저렇게 말을 잘할까? 참 똑똑한 사람들이다. 저런 능력, 저런 시각을 가진 정당들이라면 하나같이 노동자도 농민도 학생도 주부도.. 다들 걱정 없는 세상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자영업 소상공인들이 활짝 웃을 수 있도록 부담을 들어 드리겠습니다.
청년세대의 등록금. 일자리 걱정을 들어 드리겠습니다.
농어업인을 위한 따뜻한 희망정책을 만들겠습니다.


‘일자리 활짝, 서민 얼굴 활짝, 지역경제 활짝, 대한민국 활짝’이라는 공약을 내걸었던 새누리당 선거공약이다.


집권 기간이 거의 끝나가는 새누리당. 대한민국의 서민들, 청년들이 활짝 웃는 세상을 만들어 놓았는가?


‘국민의 행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을 것이며 모든 정책의 입안과 실천에 있어 오로지 국민의 뜻에 따를 것임을 약속한다.’는 새누리당....!


서민들이 ‘공직선거 정책 토론회’를 보면서 어떤 정당을 선택하면 다가올 4~5년동안 우리집 살림살이가 좀 좋아질까? 등록금문제걱정, 청년실업문제 걱정 좀 줄어들 수 있을까? 지난 번 선거 때도 같은 소리 들었는데 지난 4~5년간 동안은 왜 그런 약속을 지키지 않았을까?



사람들이 살아가면서 가장 상종 못할 사람은 ‘신의가 없는 사람’이다. 약속을 해놓고 지키지 않는 사람은 친구든 직장동료든 좋아할 사람이 없다. 개인적인 약속도 그렇거늘 많은 사람에게 한 약속, 공약(公約)을 지키지 않은 사람을 또 믿어도 좋을까?

이제 조금만 있으면 선거 유세가 시작된다. 선량을 꿈꾸는 사람들... 말의 성찬을 들으면 밥 안 먹어도 배부를 것 같은 말의 성찬이 시작될 것이다. 후보들의 말을 듣고 어떤 사람이 나의 이해관계를 대변해 줄 심부름꾼으로 선택하는 것이 현명한 판단일까?

‘계급적관점’이라는 말이 있다. 세상을 보는 안목이다. 기업을 경영하기 위해서는 노동자와 경영자가 있다. 노동자와 경영자는 이해관계가 다르다. 노동자는 적게 일하고 많은 보수를 받고 싶고, 경영자는 일을 많이 시키고 월급은 적게 주고 싶다. 이를 두고 계급적인 관점으로 세상을 본다고 한다. 수백조 수천억 재산을 가진 재벌이 국회의원이 되면 누구를 위한 법을 만들까?

부자들이 국회의원이 되면 가난한 서민들을 위한 법을 만들어 줄까? 사람들은 말한다.

“그 사람 참 똑똑하더라.”
“저 사람 참 사람 좋게 생겼다.”

똑똑한 것과 이해관계를 대변하는 것과는 다르다. 외모와 생각이 같을 수가 없다. 지금까지 수많은 똑똑한 사람, 잘난 사람들이 만들어 놓은 세상이 서민들이 살맛나는 세상인가? 학벌 좋은 사람, 인물 좋은 삶, 사회적 지위가 높은 사람... 그런 사람들이 만들고 싶어 했던 세상은 서민들이 살기 좋은 세상인가?


새누리당은 말로는 서민들을 위한 정당이라고 한다. 새빨간 거짓말이다. 거칠게 표현하면 새누리당과 자유선진당은 부자들을 위한 정당이다. 민주통합당,  창조한국당은 중산층을 위한 정당이다. 노동자와 농민 등 진짜 서민을 위한 정당은 통합진보당과 진보신당이다. 그게 정강에 명시되어 있지 않은가? 


우리나라 1인당 국민소득(GNI)이 지난 2010년 기준으로 2만 759달러다.(환율이 1.000달러라고 가정하면 국민소득이 2만달러라고 하더라도 우리집 소득이 연간 8천만원이 돼야 중산층이다) 이 수치를 기준으로 상,중,하류로 나눌 때 우리 집은 어떤 정당을 지지해야 나의 이익을 대변해 줄 정당인 지 판단할 수 있다. 오는 총선에서는 가난한 사람이 부자들을 선택해 고생을 사서 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

- 위의 이미지는 다음 검색에서 가져왔습니다.

Posted by 참교육 참교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손이 가는 정당이 없네요.
    말은 국민이고 본질은 자신들이네요.
    또 얼마나 많은 사람이 속을 지 걱정입니다.

    2012.03.06 08:01 [ ADDR : EDIT/ DEL : REPLY ]
  3. 전 사람을 볼 겁니다. 그런데 마음 가는 사람도 정당도 없습니다.
    요즘 야당도 많이 실망하게 하네요

    2012.03.06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누굴 뽑아야 할지 참 고민이 될 것 같아요.
    전 이번에 선거를 할 수 없지만요.
    꼭 제대로 된 사람들이 당선되었으면 좋겠어요.

    2012.03.06 08: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야 뭐, 확실한 선택의 기준이 있어서요~ 망설이진 않는데 걱정은 되네요 ^^
    어쨋든 새머리당이 의원을 내는곳은 좀 줄었으면 좋겠네요. 특히 특정지역에서 말이죠~

    2012.03.06 0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강춘

    국회의원 299명 모두 도둑넘들이에요.
    그런데 1명 추가랍니다.
    기가막힌판에 어느 정당이 왜 필요한지요?
    그렇게 생각하지 않으세요? 참교육님!
    스트레스 쏟아놓고 갑니다^^*

    2012.03.06 08:41 [ ADDR : EDIT/ DEL : REPLY ]
  7. 원래 선거란 최선이 아니라 최악을 떨어뜨리는 것이라고 하더군요.

    2012.03.06 08:46 [ ADDR : EDIT/ DEL : REPLY ]
  8. 진심은 찍고싶은 정당 하나도 없지만....
    그중에 가장 나은 정당 하나 골라야겠지요?ㅎㅎ

    2012.03.06 08: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이번에 제대로 좀 바뀌어야할텐데요~

    2012.03.06 08: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이번에도 공약을 지킬수 있을까요?
    공약을 지킨다는것보다는 얼마나 현실적이고 그나마 잘 지키는
    사람이 있는지 잘고르고 또골라야겠어요~

    2012.03.06 09: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20대가 보여줄겁니다. 올해는 역사상 최초로 젊은층이 깨어있다는것을 보여줄 때입니다.

    2012.03.06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공약 이번에는 정말 제대로 되어 주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2012.03.06 09: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이번에 새로 개명했다는 한나라당 지지할까 합니다 ㅋㅋㅋ
    물론 농담입니다 ㅎㅎ

    2012.03.06 09: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어쩐지 요즈음은 말잘하는 사람들만 보면 저사람은 또 뭘갖고 우리를 현혹하려고 할까라는 의심부터 하게됩니다. 그사람들만나고 돌아갈땐 왠지 속은느낌이드는 찝찝해지는 마음이 무엇인지 알수가 없습니다.
    참교육님~
    오늘도 행복한 시간 되시기바랍니다.

    2012.03.06 09:35 [ ADDR : EDIT/ DEL : REPLY ]
  15. 하모니

    참교육님이 적극 추천하시는 진보신당과 통합진보당은 왜 선거에서 국민들에게 지지를 못받는 것일까요?

    2012.03.06 09:57 [ ADDR : EDIT/ DEL : REPLY ]
  16. 결론은 너무 당연합니다.
    전 99%에 삶이어요 ~~~^^
    자랑스럽죠..

    2012.03.06 1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정치인 거짓말 이젠 지겹습니다^

    2012.03.06 10: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가난한 사람들을 위해, 약자를 위해,
    행복한 세상을 꿈꾸는 정치가 되었으면 해요.^^

    2012.03.06 1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오주르디

    새누리당은 서민 팔아 표로 바꿔먹으려는 '강도' 성향이 다분하고
    민주당은 연기력이 딸려 서민 흉내도 잘 못내는 집단입니다.
    제 지역구 출마자 면면 보니 괜찮은 인물도 없고...

    2012.03.06 11:45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제대로 된 정치인을 뽑는 것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그들을 견제할 수 있는 국민의 힘도 커져야 한다고 생각해요..
    자신의 사리사욕이나 채우고 소통은 날려버린 이딴 정치.. 끝나야 합니다.

    2012.03.06 13:43 [ ADDR : EDIT/ DEL : REPLY ]
  21. 부끄럽지만 정치 쪽은 잘 모르는데...
    포스팅으로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012.03.07 0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